민음사 도서목록 | 보도자료 게시판 프린트 | 읽기도구 닫기

다시 찾아온 바빌론


첨부파일


서지 정보

원제 Babylon Revisited

F. 스콧 피츠제럴드 | 옮김 김욱동

출판사: 민음사

발행일: 2013년 4월 5일

ISBN: 978-89-374-8720-0

패키지:

가격: 990원

분야 세계문학전집

수상/추천: 미국대학위원회


전자책 정보

발행일 2013년 4월 5일 | ISBN 978-89-374-8720-0 | 가격 990원


책소개

20세기 최고의 미국 소설 『위대한 개츠비』의 작가 피츠제럴드
1920년대 미국의 ‘잃어버린 세대’의 삶을 그린 주옥같은 단편

사업가인 찰리는 처형이 돌보고 있는 딸 오노리어를 보기 위해 잠시 파리를 방문한다. 오노리어는 아빠를 보고 너무나 좋아하지만, 처형은 그의 방문을 달가워하지 않는다. 그 이유는 바로 이 년 전 경제 대공황 때 사업이 망하면서 술에 취해 방탕한 생활을 했던 찰리를 믿지 못하기 때문이다. 게다가 그 시절 아내이자 처형의 동생인 헬렌이 죽기까지 했기 때문에, 처형은 더욱 반감을 드러낸다. 하지만 찰리는 계속해서 간곡히 요청하고, 결국 처형은 오노리어에 대한 친권을 돌려주기로 마음먹는다. 하지만 과거 찰리가 방탕하게 생활할 때 만난 커플과 우연히 마주친다. 그들을 껄끄러워하는 찰리와는 달리 이들은 아무것도 모른 채 찰리에게 무례하게 행동하며 사교계 생활을 이어가자고 한다. 이를 본 처형은 찰리의 품행을 다시금 의심하면서 오노리어에 대한 친권을 주지 않기로 하며, 그렇게 찰리의 부정(父情)은 또다시 인정받지 못한다.


작가 소개

--

F. 스콧 피츠제럴드

1896년 9월 24일 미국 미네소타 주 세인트폴에서 태어났다. 프린스턴 대학교 재학 시절 제1차 세계 대전이 발발하자 입대하여 육군 소위로 임관했다. 제대 후 광고 회사에 취직하지만 미래가 불확실하다는 이유로 파혼당했다. 이후 직장을 그만두고 글쓰기에 몰두한 끝에 자전적 소설인 『낙원의 이쪽』(1920)을 발표하면서 비평가와 독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. 이 작품의 성공으로 경제적 여유와 인기를 얻은 피츠제럴드는 약혼을 취소했던 젤더와 결혼한 뒤 호화로운 생활을 하면서 사교계 생활에 빠져들었다. 유럽과 미국을 오가며 작품 활동을 하던 그가 1925년에 발표한 『위대한 개츠비』는 그를 세계적인 작가로 발돋움하게 한 작품이자 20세기 미국 소설을 대표하는 걸작이다. 그 후 자신은 술에 탐닉하고 아내 젤더는 신경 쇠약 증세를 일으켜 입원하면서 피츠제럴드는 불행한 시기를 보내게 된다. 이때의 경험을 바탕으로 그의 대표작 중 하나가 된 『밤은 부드러워』(1933)를 발표하였으나 상업적으로 실패하고 만다. 작품의 연이은 실패와 이에 따른 경제적 어려움, 그리고 젤더의 병으로 절망에 빠진 피츠제럴드는 회복 불가능한 알코올 중독자가 되었으나 할리우드에서 시나리오 작가로 활동하는 등 글쓰기를 멈추지 않았다. 1935년까지 네 권의 단편집을 포함하여 무수한 잡지에 실린 그의 단편은 총 160여 편에 이른다. 1940년 『마지막 거물』을 집필하던 중 심장마비로 생을 마감했다.

"F. 스콧 피츠제럴드"의 다른 책들

--

김욱동 옮김

한국외국어대학교 영문과 및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미시시피 대학교에서 영문학 석사 학위를, 뉴욕 주립 대학에서 영문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. 하버드 대학교, 듀크 대학교 등에서 교환 교수를 역임하고 서강 대학교 명예 교수 및 울산과학기술원(UNIST) 초빙 교수로 있다. 1987년 《세계의 문학》에 「언어와 이데올로기-바흐친의 언어이론」을 발표하며 등단했다. 저술가, 번역가, 평론가로서 『모더니즘과 포스트모더니즘』, 『은유와 환유』, 『번역인가 반역인가』, 『녹색 고전』, 『소로의 속삭임』 등을 쓰고 『위대한 개츠비』, 『앵무새 죽이기』, 『오 헨리 단편선』, 『동물농장』 외 다수를 번역했다. ‘문학 생태학’, ‘녹색 문학’ 방법론을 도입해 생태의식을 일깨웠으며 『한국의 녹색 문화』, 『시인은 숲을 지킨다』, 『생태학적 상상력』, 『문학 생태학을 위하여』, 『적색에서 녹색으로』 등을 펴냈다.

"김욱동"의 다른 책들